IGAW마케팅클라우드의 매거진

네이버와 카카오를 책임질 2024년 미래 먹거리는?

IGAW마케팅클라우드

2024.01.24 08:00
  • 1297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1
  • 1

 

 

안녕하세요, 아이지에이웍스입니다.

오늘은 모바일인덱스 INSIGHT 데이터를 통해,

네이버와 카카오로 대표되는 대한민국 빅테크 플랫폼 트렌드를 분석해보겠습니다.

 

[Report Summary]

- 네이버, 'AI' 옷 입고 앱 사용자 점유율 1위 자리 지키는 중

- 트위치 자리 노리는 치지직, 상반기 최대 아웃풋 될 수 있을까?

- '글로벌 공략 무기' 네이버 웹툰, 흔들리지 않는 자신감의 원천은?

- 카카오톡, 유튜브의 맹추격 속 '사용일 수' 측면에서는 방어 성공

- 카카오 앱 신규 사용자 유입 책임진 대표 효자템 3종은?

- 네이버에게 웹툰이 있다면, 카카오에겐 게임이 있다!

 

Full ver 리포트는 아래 '다운로드'를 통해 무료로 확인해보실 수 있습니다.



 

 

 

1. '네이버=검색, 검색=AI',

작년 하반기부터 본격 'AI' 옷 입은 네이버 앱, 점유율 1위 자리 굳건히 유지 중

 

먼저, 네이버는 작년 8월 초거대 AI '하이퍼클로바X'를 대대적으로 공개한 후 이를 활용한 AI 챗봇 '클로바X', 생성형 AI 'Cue:' 등의 서비스까지 순차적으로 빠르게 출시했습니다. 그리고 네이버의 가장 중요한 기능인 검색 서비스도 AI 기술에 최척화하여 UI, UX 등을 지속적으로 개편했는데요. 이에 따라, 네이버 앱은 인터넷/브라우저 업종 내 사용자 수 점유율 86% 이상을 꾸준하게 유지하며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또한, 이탈률 역시 크롬, 다음, 구글 등의 경쟁앱 대비 가장 낮은 수준으로 나타났습니다.

 

 

 

 

 

2. 트위치 자리 노리는 치지직, 상반기 최대 아웃풋 될 수 있을까?

 

네이버는 작년 12월 베타 테스트를 오픈한 게임 특화 스트리밍 플랫폼 '치지직'으로 새해의 시작부터 큰 화제를 모으기도 했는데요. 트위치의 빈자리를 차지하기 위해 트위치에서 활동하던 유명 스트리머 확보에 힘쓰고, 구독 승계 서비스까지 반영한 치지직은 12월 사용자의 77% 이상을 트위치에서 유입시키는데에 성공했습니다. 1월 사용률 역시 아프리카TV의 2배 수준인 평균 31.4%를 기록하며 1위를 유지 중이니, 치지직이 과연 상반기 최대 아웃풋 중 하나로 남을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됩니다.

 

 

 

 

 

3. 카카오톡, 유튜브의 맹추격 속 서비스 내실 다져 '사용일 수' 측면에서는 방어 성공

 

AI 기술 적극 활용, 신사업 출시 등으로 가속 행보를 보이는 네이버와 달리, 카카오는 올해 내실을 더 강하게 다지는 쇄신의 시간을 우선적으로 갖는 입장인 듯 보입니다. 작년 12월에 사용자 수 차이를 300명 대까지 줄인 유튜브의 맹추격 속에서, 카카오톡은 여러 업데이트 및 서비스 개선 노력을 통해 월평균 사용일 수 측면에서 여전히 7일 이상 앞서가며 '국민 플랫폼' 타이틀을 지켜낼 수 있었습니다.

 

 

 

 

 

4. 카카오 앱 신규 사용자 유입 책임진 대표 효자템 3종은 카카오T, 카카오뱅크, 카카오맵

 

이어서 카카오가 올해 좀 더 힘을 실어볼만한 서비스는 무엇일지 확인해보겠습니다. 업종별 카카오 앱들이 지난 1년간 대체로 각각 일정 수준의 월간 신규 사용자 수를 꾸준히 확보해 온 가운데, 상대적으로 더 많은 신규 사용자를 유입시킨 효자템 3종은 카카오T, 카카오뱅크, 카카오맵이었던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이 외에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빅테크 기업인 네이버와 카카오의 더 다양한 미래 먹거리를 예측하고 분석해보고 싶으시다면, 마케팅클라우드에서 지금 바로 풀버전 리포트를 무료로 다운로드 받아보세요.

 

 

 

또한, 카카오톡과 유튜브, 네이버와 구글의 치열한 순위 경쟁을 확인하고 싶다면, 모바일인덱스 INSIGHT에서 주간, 월간 통합 순위를 무료로 챙겨보세요!




 

  • #네이버
  • #카카오
  • #빅테크
  • #모바일앱

추천 콘텐츠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