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편의점의 매거진

[콘.스.프] 🚙현대차는 왜 10년 간 현대미술에 투자했을까?

문화편의점

2023.11.10 09:00
  • 456
  • 콘텐츠에 ‘좋아’해줘서 고마워요 -
    0
  • 1

 

 

이주의 기획 상품

 

🚙현대차가 10년 간 현대미술에 투자한 이유

 

삼성의 리움미술관, LG 아트센터, 롯데 콘서트홀 등 기업들은 메세나 활동에 적극 참여 중입니다.

 

💡 메세나(Mécénat)란?

기업들이 문화예술에 적극 지원함으로써 사회 공헌과 국가 경쟁력에 이바지하고 기업 이미지를 향상시키기 위한 활동들을 총칭한다.

메세나 활동하면 빼놓을 수 없는 기업이 바로 현대차인데요. 현대차는 지난 2013년 국립현대미술관 서울관 개관을 기념하며 10년 간의 후원 계약을 발표했어요. 단순 일회성 후원에 그치지 않고 지금까지 120억 원을 후원 했는데, 이는 국립현대미술관 역대 최고 후원 금액입니다.

 



📜MMCA 현대차 시리즈: 10년의 역사

현대차의 후원을 기반으로 하는 'MMCA 현대차 시리즈'가 올해로 10주년을 맞이하여 열 번째이자 마지막 전시를 진행 중이에요.

 

 MMCA 현대차 시리즈는 10년 간 매년 1팀의 한국 중진 예술가를 선정해 전시를 개최할 수 있도록 후원하는 장기 프로젝트입니다. 한국 현대 미술의 지평을 넓히고 한국 예술계를 이끄는 작가들을 전 세계 관객들에게 알릴 수 있는 플랫폼을 마련하는 것이 목표이죠. - 현대 브랜드 저널

현대차는 후원 결정 당시 작품 기획 및 전시, 홍보까지 지원해 국내 아티스트가 글로벌하게 소통할 수 있는 환경을 위한 큰 그림을 그렸어요. 덕분에 미술관과 작가들은 예산과 자율성을 얻고, 현대차는 브랜드 가치를 높이는 경험을 할 수 있었죠.

 

관람객들은 안규철, 김수자, 전준호·문경원, 최우람, 최정화 등 1년에 한 번 보기도 힘든 유명 작가의 전시를 매년 감상하며 한국 현대미술의 현주소를 주기적으로 확인할 수 있었습니다.

 

 

(출처=현대자동차그룹 뉴스룸)

 

한편 올해 ‘MMCA 현대차 시리즈’에 선정된 작가는 1998년부터 현실과 환영, 개인과 사회의 관계 등에 대해 질문을 던지는 작품들을 통해 국내외 미술계의 호평을 받아온 정연두 작가입니다. 이번 전시에는 영상 설치작 “백년 여행기”를 비롯한 4점의 신작들이 전시되어 있어요.

 

‘MMCA 현대차 시리즈’는 문화예술과 기업이 만나 상생효과를 창출한 대표적인 기업 후원 사례로, 한국 미술계 발전에 크게 이바지하고 있다는 평가를 받고 있습니다.

 


🏷️실험적 후원: '프로젝트 해시태그 2023'

현대차는 앞서 설명드린 ‘MMCA 현대차 시리즈’ 뿐만 아니라 ‘프로젝트 해시태그’도 후원하고 있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