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xml sitemap generator

오픈애즈

연말 결산, 2016년 가장 뜨거웠던 오픈칼럼 10선

  • 2016-12-05
  • 조회수 742
  • 공유수 0
태그
2017 트렌드 모음집
광고전략
마케팅 소식
오픈칼럼
공유하기

연말 결산, 

2016년 가장 뜨거웠던 오픈칼럼 10

 

 

 

2016년 한 해동안 오픈애즈를 통해 145개의 광고 전략 칼럼과 꿀팁을 제공해드렸는데요.

그 동안 여러분들께 많은 도움이 되었길 바라면서, 

수 많은 오픈칼럼 중 가장 뜨거운 관심을 받았던 칼럼 10개를 소개해드립니다.   

 

 

1. 1편, 지금 네이버는 내가 알던 네이버가 아니다.  

2016년 6월, 네이버 블로그 상위노출 알고리즘의 변화에 따라 블로그 마케팅을 하던 마케터들이 멘붕에 빠졌었죠.

이 사건을 깔끔하게 정리해준 오씨아줌마의 칼럼이 올해의 베스트 칼럼으로 뽑혔습니다. 

 

-

최근에 네이버 검색이 완전히 변해 버렸다. 기존에 블로그를 대량학살하던 사례는 1년에 1~2회 꼭 있었지만, 카페를 이렇게 대대적으로 죽여버린 사례는 많지 않았다. 결국 블로그도 죽고, 카페도 죽었다. 또 다른 파격적인 변화가 있는데, 바로 모바일 검색에서 “블로그 + 카페 + 지식인 + 웹문서”가 노출되었던, 통합웹의 갯수가 줄어들어 버린 것이다. 기존에는 8개에서 10개가 노출이 되었지만, 약 1주 전부터 통합웹의 갯수가 3~5개로 줄어들어 버렸다. 이것은 곧, 네이버 모바일 검색에서 블로그나, 카페, 지식인 등을 통해서 상위노출 시킬수 있는 영역이 줄어들었음을 의미한다.

정리하면, 1) 최적화 블로그 중단 및 상위노출 작업 불가 2) 블로그 카페의 대량 학살 3) 통합웹의 축소 이런 일들이 네이버에서 자행되고 있다.

 

 

2. 뜨는 네이버 톡톡, 지는 옐로아이디 

중소상공인에게 단비같은 존재. 고객들과 소통할 수 있는 채널을 제공해주는 네이버의 톡톡과 카카오의 옐로아이디.

비슷해보이지만 다른 두가지 서비스를 낱낱히 파헤친 2번째 베스트 칼럼입니다. 

 

-

옐로아이디는 링크를 통해서 친구를 추가할 수 있을뿐만 아니라, “오씨아줌마”와 같은 한글 아이디가 지원되고, 무엇보다 고객에게 전체 메시지를 보낼 수 있다는 장점이 있다. 이러한 장점들 덕분에 적지 않는 업체들에서 옐로아이디를 적극적으로 사용하고 있다. 옐로아이디와 비슷하다. 링크로 친구추가가 가능하며, 제약이 있지만 전체메시지도 보낼 수 있고, 옐로아이디와 비슷한 기능들을 갖추고 있다. 재미있는 것은 네이버의 “라인”을 통해서 네이버톡톡이 고객과 대화를 하는 것이 아니라, 별도의 앱 없이 일대일 대화가 가능하다는 것이다. 바로 웹을 기반으로 만들어졌기 때문이다. 카카오톡과 같은 엄청난 메시징 플랫폼을 갖지 못한 네이버의 고육지책으로 보인다. 즉, 고객이 특별한 앱을 깔고 있지 않더라도 PC/스마트폰에서 채팅이 가능하다. 

 

 

3. [긴급] 최근 네이버 사이트등록 이슈 총정리!

2016년 1월 네이버 사이트 등록 방법이 바뀌면서 많은 광고주들이 광고는 고사하고 사이트 등록부터 어려움에 빠져있었는데요.

이를 도와주기 위해 혜성같이 나타난, 오씨아줌마의 사이트등록 이슈 총정리!

이 칼럼만 확인한다면 사이트 등록도 쉽게 하실 수 있습니다.

 

-

네이버 마케팅에서 가장 중요한 점은, 뭐니 뭐니 해도 사이트등록을 정확하고 매력적으로 하는 것이다. 하지만, 최근 네이버 사이트등록 이슈에 대해서 전혀 관심이 없거나. 혹은 잘못된 정보를 가지고 있으신 분들이 있기 때문에 이 부분의 이슈들을 총정리해봤다. 특히, 16년 1월 이후 사이트등록에 대해 전혀 무관심하여 사이트 정보를 방치해두었던 분이라면 꼭! 체크하길 바란다. 

 

 

4. 2편, 네이버가 제시한 암묵적 가이드로 블로그 마케팅의 새판을 짜보자

베스트칼럼 1편에서 네이버의 정책 변화에 대해 알려드렸으니, 이에 대한 해답도 알려드려야죠. 

이제 예전에 통하던 방식은 소용없으니, 네이버에서 제시한 가이드에 따라 블로그 마케팅의 새로운 가이드를 제시해드립니다.

 

-

어차피 좋으나 싫으나 우리는 네이버에서 마케팅을 하고 먹고살아야한다. 로마에는 로마법을, 네이버에는 네이버 법을 따라야 한다. 그리고 네이버 법은 3가지 암묵적인 가이드를 통해서 명확히 드러나고 있다. 싫으나 좋으나 우리는 이 가이드에 맞게 블로그 마케팅도 새판을 짜야만 한다. 

과거의 방식에 연연해하지 말고 지금 바로 새판을 짜자!

 

 

5. 조금만 조심하면 해결되는 저작권 문제!

개인 사업자들을 괴롭히는 저작권 문제. 몰라서 이슈가 되는 경우가 더 많습니다. 

조금만 조심하면 이슈를 피할 수 있는데요. 폰트, 이미지, 음악, 저작권 이슈 없이 쓸 수 있는 방법을 알려드립니다.

 

-

물론 내 콘텐츠를 도용하는 것 역시 심각한 저작권 위반 사례이지만, 보통 필자에게 자주 문의하고, 우리가 쉽게 부딪치는 문제가 우리가 도용을 한 경우이다. 이번 칼럼에서는 우리가 의식하던, 의식하지 못 했던 행해지는 남의 저작권 도용에 대해서 알아본다. 물론 법적인 문제는 전문 변호사들이 잘 알겠기에 법적인 부분은 생략하고 우리가 실제 부딪치는 사례 중심으로 알아본다. 

 

 

6. 블로그 최적화 기간 C-Rank를 통해 보면 답이 나온다.

블로그 노출 로직이 바뀌면서 당연히 마케팅 전략도 바뀌었습니다.  

아직도 로직이 어떻게 바뀌었는지 모르셨다면, C-rank를 처음들어보셨다면, 지금이라도 확인해보세요.

 

-

확실히 기존의 “리브라”랑은 전혀 다른 모습이다. 리브라 때는 최적화를 위해 블로거의 노력이 중요했다.

블로거가 노력만 한다면, 큰 무리 없이 상위에 쉽게 노출될 수 있었다. 여기서 노력이라고 하면, 1일 1포스팅이 대표적이다. 그런데 이런 “리브라”때의 “노가다형 노력”은 C-Rank로 오면서 전혀 의미가 없어졌다.

 

 

7. 네이버 지식인에 새 바람이 분다. (feat. 썸)_나의 비즈니스 소개

네이버가 올해 7월 지식인 영역에 공식적인 홍보영역을 만들어줬는데요. 홍보하라고 만들어준 영역을 활용하지 않을 이유가 없죠.

아직도 '나의 비즈니스 소개'를 처음들어본다면 지금이라도 시작해보세요.

 

-

파격적으로 바뀐 네이버 지식인의 새 바람, “나의 비즈니스”는 광고주와 마케터 입장에서 꽤 매력적으로 보이는 서비스이다. 

앞으로 beta 딱지를 떼고 다양한 영역에 적용되길 바란다.. 



8. [ad:tech] 오픈애즈의 애드텍 인사이트 : 마케팅의 본질에 집중하라! (3)
뜨거웠던 8월, 도쿄에서 열렸던 글로벌 디지털 마케팅 컨퍼런스 애드텍, 도쿄. 
오픈애즈가 직접 방문해서 전해드리는 생생한 후기. 궁금하시다면 지금 확인해보세요.

-

자고 일어나면 새로운 무언가가 생겨나는 시대 입니다. 특히 디지털 마케팅, IT 기술 분야는 더욱 그렇죠. 이번 애드텍에서도 VR, AR, CRO, 빅데이터, 머신러닝 등 IT업계의 화두로 떠오른 새로운 용어들이 쏟아져 나왔습니다.  

하지만, 새로운 기술이나 트렌드의 변화보다 더욱 중요한 것이 있습니다. Ad:tech에서 발표해주신 많은 명사 분들이 최근의 트렌드와 새로운 기술에 대한 다양한 시각을 이야기 하면서도, 한 목소리로 강조한 것은 마케팅의 본질에 대한 탐구였습니다. 

 

 

9. 질 좋은 컨텐츠는 “체류시간”이 말해준다.

질 좋은 콘텐츠란 무엇일까요. 좋아요를 많이 받은 콘텐츠? 댓글이 많이 달린 콘텐츠?

그것보다 '체류시간'이 질 좋은 콘텐츠를 말해준다고 합니다.

 

-

좋은 콘텐츠를 생산하는 일. 그리고, 마케팅 채널의 노출 알고리즘을 분석해 상위 노출을 시키거나 최대한 고객에게 자주 노출시키는 일이다.

최근 페이스북, 유튜브, 그리고 네이버에서 노출 알고리즘이 업데이트 되었는데, 흥미로운 점은 하나같이 “체류 시간”을 강조하고 있다는 점이다. 

 

 

10. 경쟁 업체를 괴롭히는 몇가지 방법들

내 브랜드를 알리는 것만큼 경쟁업체를 방해하는 일이 중요해졌습니다. 매체의 정책을 위반하거나 어뷰징을 장려하는 것이 아닙니다. 

최근 '경쟁업체 어뷰징' 방식을 알고 있어야 나의 브랜드도 지킬 수 있습니다. 

 

-

고객은 분명 A제품에 관심이 있어서 검색했지만, 결국 B제품에 대해 긍정적인 관심을 가지고, A제품에 대한 부정적인 인식을 가지는 것이 이 마케팅의 핵심이다.

보통 경쟁업체를 괴롭히는 방법은 각 마케팅 채널들의 정책적인 빈틈을 노리거나 아예 정책을 위반하는 경우가 있다.

혹시나 내가 당할수도 있고, 혹은 필요에 의해서 내가 사용할수도 있으니 몇가지 대표적인 경쟁업체를 괴롭히는 방법을 몇 가지 알아보자. 

 

-

최근, 오픈칼럼을 통해 오픈팁과 더욱 다양한 광고 전략을 제공해드리고 있는데요. 

오픈칼럼에서 더 많은 칼럼을 확인해보세요.

 

오픈칼럼 > 

 

 

 

공유하기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