Free xml sitemap generator

마스터 채진웅

[마스터 채진웅] 구글 애드센스는 무엇인가?

  • 2018-03-22
  • 조회수 1,857
  • 공유수 0
태그
구글
구글 애드센스
공유하기

 

세계 최대의 기업중 하나로 손꼽히는 ‘구글’(google)에 대해서 얼마나 알고 계신가요? 애플은 하드웨어를 만들어서 판매하고 있지만 ‘구글’ 이라는 회사는 그렇치도 않습니다. 도대체 어디에서 수입원을 만들고 있을까요? 어떻게 이렇게 주목받는 기업으로 거듭날 수 있었을까요? 많은 사람들이 궁금해 하시는 그 정체는 ‘검색광고’입니다. 

 

구글의 수입 90%는 검색광고에서 나오고 있는데 광고의 영역은 크게 ‘애드워즈’ , ‘애드센스’ 로 나눌 수 있습니다. 

  

 


 

 

우선 구글애드센스에 대해서 설명을 시작해야 처음 이 시장에 발을 들여 놓는 여러분들이 쉽게 이해를 하실 수 있으실 것 같습니다. 

오늘날 인터넷의 속도가 빨라진 덕분에 시장이 활성화되면서 많은 사람들이 블로그, 웹사이트, 커뮤니티등을 운영하게 되었습니다. 이런 매체나 채널을 운영하게 되면 많은 관심과 노력이 필요한 것은 당연하겠지요? 그 노력의 댓가로 운영자들은 인기를 얻게 되고, 그리하면 대중들로부터 신뢰를 얻을 수 있었습니다. 당연히 인기와 신뢰를 얻는다는 것은 운영자에 대한 신뢰도가 높아진다는 말이기도 합니다. 

 

 

 

 

 

하지만 이 과정까지 이루어 내려면 많은 시간과 노력이 필요하게 되는데 ‘구글’은 이 점을 명확하게 파악하고 공략하였습니다. 이렇게 매체나 채널을 운영하는 사람들이 직접적인 광고수입이나, 간접적인 광고수입을 얻을 수 있도록 하는 것입니다. 그것이 ‘애드센스’입니다. 우리가 알아야 할 건 애드센스는 결코 어렵지 않다는 것입니다. 

 

  

무엇인가 대단한 콘텐츠를 만들어야내는 것도 아니고 아주 단순하게 내가 운영하는 채널에 광고 박스 몇 개만 넣어주면 되는것입니다. 광고박스 역시도 ‘구글’에서 제공하는데 이 자바스크립트 코드를 복사해서 붙여넣기만 하면 됩니다. 

 

  

 

이렇게 설정을 해놓으면 정보가 필요한 사람들이 검색을 하다가 내가 운영중인 매체나 채널에 들어오게 되고, 내가 올린 콘텐츠의 정보를 보다가 설정해놓은 박스의 애드센스 광고를 클릭하게 되면 운영자는 수익을 얻게 되는 것입니다. 

 

이뿐만 아니라 ‘구글’은 무료로 웹운영자가 수익성을 높일 수 있도록 다양한 실적 분석 보고서를 제공하고 있어서 어떤 콘텐츠를 만들어야 되는지 데이터에 근거하여 결과치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구글애드센스’는 18세 이상인 계정 소유자 웹콘텐츠가 있는 블로그나 사이트를 운영하는 사람이라면 가능하며, 수익을 지급 받을 우편주소를 가지고 있어야 합니다. 애드센스를 본격적으로 운영하게 되고 10달러가 넘으면 핀번호라고 하는 것을 가입시 적은 주소로 보내주는데 그 주소를 입력해야 최종적으로 구글의 파트너가 되어 수익금을 지급받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하지만 꼭 알아두셔야 할 것이 있습니다. 

 

위에서 말한대로라면 굉장히 쉬워보이지만 그 전까지의 과정이 중요합니다. 이 말은 아무나 이 ‘구글’의 광고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는 것이 아니라는 것입니다. 한마디로 블로그나 채널을 운영한다고 해도 어느 정도 규모나 그 채널에 대해서 검증을 받아야 한다는 것입니다. 

 

‘구글’은 1차, 2차로 나누어서 까다롭게 심사를 하고 있습니다. 그 이유는 잠시 후에 말씀드릴 애드워즈에서 광고를 송출하는 광고주들을 보호하기 위함입니다. 구글‘애드센스 승인심사’ 관련해서는 다음 칼럼에서 자세히 다루도록 하겠습니다. 

 

이제 조금은 ‘구글애드센스’ 에 대해서 이해가 되셨나요?

 

  

여기서 질문을 하나 주실 수 있습니다. 도대체 어떤 광고가 내 채널에 올라오나요? 라고 하실 수 있는데 구글애드센스는 내가 광고를 선택해서 올리는 것이 아니기 때문에 걱정을 많이 하시는데 ‘구글’은 아무나 모방할 수 없는 ‘구글’만의 웹분석기술로 광고를 넘어 정보가 되는 광고를 웹사이트에 제공하고 있으니 안심하셔도 됩니다. 

 

설명을 조금 더 덧붙히자면 내가 발행하는 콘텐츠의 내용을 면밀히 분석하여 관련된 광고를 내보내주는 것인데 예를 들어서 내가 자동차 관련하여 콘텐츠를 만들면 (글을 작성하면) 자동차 관련된 광고가 자동으로 나의 웹페이지에 노출 되는 것입니다. 

 

또한 방문자가 그 외에 관심있는 분야가 육아라서 육아 관련된 정보를 많이 찾아보았다면 글의 내용에 무관하게 그 관심사 관련 광고가 노출이 될 수도 있습니다. 

 

그리고 꼭 기억하셔야 할 것이 언어 부분인데 어떤분이 “저는 영어를 잘해서 영어로 글을 써도 되나요? 여기는 한국인데 영어를 쓰는 사람들이 타켓층이라면 광고가 안되지 않을까요?” 라고 질문을 주신적이 있습니다.

 

걱정하실 것 없습니다. ‘구글’의 시스템은 그 언어까지도 분석하여 그 광고를 송출해주기 때문에 영국사람이 나의 콘텐츠를 검색했다면 영국광고가 나오지 한국광고가 나오지 않습니다. 오히려 영어나 유럽권을 타켓층을 잡으신분들이라면 관련된 언어를 사용하시는 것이 미국이나 영국이 한국의 광고단가보다 훨씬 크기 때문에 더 큰 수익을 올릴 수도 있습니다. 개인적인 생각이지만 애드센스로 정말 큰 돈을 벌고 싶다면 외국진출(?)도 나쁜지 않다고 생각합니다. 

 

제가 이제까지 말씀드린 내용이 숙지되셨다면 ‘구글애드센스’ 가 무엇인지에 대한 

기초지식정도는 알게 되셨을것인데 완벽한 이해를 위해서는 우리는 ‘애드워즈’에 대해서도 알아야 합니다. 

 

 

 

 

‘구글애드워즈’ 는 이제까지 구글애드센스에 관한 설명에서 말씀드렸다시피 웹채널에 노출되는 광고는 그냥 자동으로 광고가 되는 것이 아니라 이 애드워즈를 통해서 광고가 필요한 광고주가 입찰을 한다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우리나라의 대표적 포털중 하나인 네이버가 쓰는 ‘파워링크’ 의 하나라고 생각하시면 이해가 빠르실 것입니다. 

 

정리하면 다음과 같습니다. 

 

광고주(광고비지출=애드워즈) → 구글애드센스(광고제공) → 블로거(콘텐츠생산) → 이용자 광고 이용(검색결과를 찾는 타켓층) 

 

광고주가 구글애드워즈를 통해서 광고비를 지출하면 구글에서는 광고주의 광고를 블로거나 채널을 운영하는 사람들에게 제공하는 것입니다. 

 

제가 잠깐 언급드렸지만 구글이 1차, 2차 심사를 까다롭게 하는 이유는 이 광고주들의 돈을 지키기 위해서입니다. 악용하여 돈을 버는 사람들이 생각보다 많기 때문이고 이런 것이 반복이 되다보면 당연히 광고주의 이탈을 가져오게 되고 이는 직접적으로 구글이라는 회사의 매출감소로 이어지기 때문입니다. 얼마전 유튜브로 쉽게 수익을 올리던 사람들에게 그 기준점을 훨씬 어렵게 만든것도 이와 같은 이유 때문이라고 생각하시면 되겠습니다. 

 

이제 본격적으로 ‘구글애드센스’에 관한 수익부분을 말씀드리면서 오늘 칼럼을 마칠까 합니다. 

 

수익에 대한 배분은 다음과 같은데 ‘콘텐츠용 애드센스’에 광고를 게재하는 경우 게시자는 해당 광고 게재와 관련하여 구글에서 파악된 수익의 68%를 지급받고, ‘검색용 애드센스’의 경우 51%를 지급받습니다. 이러한 지급률은 게시자의 지역에 관계없이 동일하게 적용되며 게시자간 지급률을 평균내지 않습니다. 

 

‘구글’은 다른 애드센스 제품에 대한 수익 지분은 공개하지 않는 것을 원칙으로 하며 다른 애드센스 제품은 개발 및 지원에 드는 비용이 저마다 다르므로 수익 지분이 일정하지 않다는 것 정도만 알아두시면 됩니다. 사실 국내의 제휴마케팅 채널들보다는 아주 양심적으로 수익 배분이 이뤄지고 있는 것이 애드센스의 가장 큰 장점 중 하나라고 할 수 있습니다. 

 

어떠신가요? 이 정도의 수익구조라면 정말 꾸준하게 글이나 콘텐츠만 생산하는 일에만 전념을 한다면 내가 영업을 별도로 하지 않아도 세계적 기업에서 일거리를 자동으로 제공해주시는 시스템. 아주 매력적이면서도 공평하다고 생각되지 않으신가요?

 

많은 사람들이 이제 시작하기에는 늦었다고 하지만 결코 늦지 않았습니다. 앞으로 구글애드센스는 많이 이들의 투잡에 중심이 될 것이라고 믿어 의심치 않습니다. 그리고 지금 이 글이 여러분들을 책상에 앉게 하여 애드센스를 시작하게 하는 매개점이 되시기를 바라고 소망해봅니다. 

 

긴 글 읽어주셔서 감사합니다. 

 

공유하기
TOP